'코로나 첫 사망자 발생'…靑 NSC 상임위 개최 "심각성 점검"

[the300]

20일 국내 첫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한 가운데 청와대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정 실장은 이날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대응방안을 검토했다. 청와대는 관계자는 "코로나19 관련 국내외 상황의 심각성과 국제사회 동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상임위원들은 이달 24일 미국에서 열리는 '한미 국방장관회담'을 통해 한미동맹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도 논의했다. 현재 진행 중인 방위비분담금 협상을 타결하기 위한 대책도 검토했다.

또 최근 한일 간 현안 해결을 위한 양국 간 협의 동향을 점검하는 한편, 향후 대응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급증한 20일 오후 대구 중구 동성로 거리 일대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