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文 "질본, 대구쪽 발빠른 대응하길..새 양상 대응이 과제"

[the300]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과 전화통화를 하고 "만약 강력한 조치가 필요하면 언제든 연락 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늘 수고가 많다. 너무 고생하셔서 그동안 전화를 일부러 자제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설 연휴, 코로나19가 문제가 되기 시작했을 때 정 본부장과 통화한 적이 있다. 

문 대통령은 "대구시가 어려운 상황인데 마스크 등 필요한 조치를 활용했으면 좋겠다"며 "대구시 차원에서도 신천지 교회 폐쇄 조치 등을 취하겠지만 강력한 대책이 필요할 수도 있다. 그런 대책을 빨리 할 수 있게끔 대구쪽 문제는 발빠른 대응을 보여달라"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대화 말미에 최근 확진자 증가에 대한 책임감이나 우려를 나타낸 걸로 보인다. 이에 문 대통령은 "무슨 말씀이시냐. 이렇게 지금까지 잘 대응해온 게 질본 덕분"이라며 "새로운 양상에 어떻게 대응하는지가 새로운 과제가 된 상황이다. 그러나 잘 해주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질본 관계자들에게도 격려말씀을 전해달라"며 대화를 마쳤다.

문 대통령은 앞서 오전 11시쯤 약 15분간 권영진 대구시장과도 통화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대구의 상황을 듣고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후 청와대 관저 소회의실에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하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와 전화 통화를 하고 있다. 2019.05.20.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