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보수통합 실무팀 구성…홍철호·이양수 전면에

[the300]박맹우 사무총장 "바른미래·우리공화당 실무팀 정해지면 바로 실무협상 돌입"

【서울=뉴시스】박영태 차장 =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자유한국당 회의실에서 박맹우 의원 등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2019.11.07. photo@newsis.com

자유한국당이 7일 보수통합 실무팀을 발족했다. 

박맹우 한국당 사무총장 겸 총선기획단장은 "한국당 실무팀은 홍철호 의원, 이양수 의원 2명"이라며 바른미래당과 우리공화당 등 보수 야당의 실무팀이 정해지는 대로 신속히 협의나가겠다고 했다. 

박 사무총장은 이날 오전 국회 본청 한국당 대표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어제 황교안 대표가 제안한 보수통합 기구를 가능한 빨리 구성하도록 하겠다. 우선 사전협의 실무팀을 구성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사무총장은 "어제 총선기획단에서 우맘(우먼+맘) 디자이너 클럽, 2030 디자이너 클럽을 각각 15명씩 구성했다"며 "총선기획단이 협의하는데 항상 조언을 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희경 한국당 대변인은 "총선기획단을 심플하게 만들어 외곽조직으로 저변을 넓혀보려는 계획 하의 과정이라고 이해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