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협 "11월 셋째주 정시확대 구체적 방안 발표"

[the300]조승래 "학종 실태조사 빠르면 다음주 공개"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조승래 소위원장의 주재로 '유치원 3법' 등의 안건 논의를 위한 교육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 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정시확대 등 대입제도 개편 관련 구체적 방안이 11월 셋째주에 발표된다.


국회 교육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조승래 의원은 30일 오전 교육부와의 당정협의 후 기자들과 만나 "(정시확대와 관련해) 11월 셋째주에는 구체적 방안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당정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매달 진행되는 정기 교육당정협의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국회 교육위 소속 여당 의원들이 참석했다.

조 의원은 정시 확대와 관련 "방향은 정해져 있지 않으나 (어떻게) 구체화할 것인가에 대한 문제는 다양한 의견도 물어야 하고 시도 교육청의 이야기도 들어야 한다"며 "학생부종합전형 실태조사도 빠르면 다음주 중 공개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비공개 당정에선 대입제도 개편 방향에 대해 일각에서 나오는 '정시 비율 50%' 등 급격한 정시 비율 확대까지 가서는 안 된다는 의견이 나온 것으로 전해진다.


본회의에 상정되는 고교 무상교육 관련 법안이나 교육위 중점 법안인 사립학교법·국가교육위원회법, 패스트트랙 절차에 따라 본회의에 자동 부의된 유치원 3법 등의 정기국회 처리 방안 등도 이날 논의됐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