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현장]박영선 "김동열 중기연구원장 감사는 사실…추후 보고"

[the300]이종배 의원 "김 원장, 문재인 캠프 출신…자료제출 거부 감싸기 의혹 아니길"

(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처기업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위성곤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자료제출요청 요구에 답변하고 있다. 2019.10.8/뉴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8일 김동열 중소기업연구원장에 대해 성희롱 및 직장내괴롭힘 혐의 등으로 중기부 감사실에서 특정 감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단독]중기부, 김동열 중기연구원장 성희롱 의혹 감사 착수)

박 장관은 이날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기부 국정감사에 출석, '김동열 중기연구원장이 성희롱과 직장내괴롭힘으로 중기부 감사받고있는게 사실이냐'는 이종배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확인해 드리는게 올바른 일인지 모르겠지만 (감사를) 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김동열 원장이 문재인 대선후보캠프에서 일했던거 아느냐. 캠프 비상경제대책단에서 중소기업 경제정책대책단 부단장을 맡았고 모 의원의 보좌관 출신"이라며며 "이래서 혹시 자료까지도 장관님이 감싸는거 아니냐? 이런 의혹도 든다"고 지적했다.

이에 박 장관은 "아니다. 현재 절차대로 진행되고 있다"며 "(비공개라도) 개별 보고를 하겠다"고 답했다.

앞서 김삼화 바른미래당 의원도 박 장관에게 "김동열 원장이 직장내 괴롭힘 위반 및 성희롱 감사 착수 보도가 있다"며 "피해자가 고충위에 성희롱을 신고했고 직장내 괴롭힘 투서가 나왔다. 철저히 조사해서 피해자 억울함 없이 하셔야 한다. 2차 피해도 방지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박 장관은 "법률적으로 그부분 관련 조사가 끝나지 않아서…"라면서도 "알겠다"고 답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