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김태우 폭로 지적이 정치공세? 국조or특검 따져야"

[the300]김관영 "운영위 열고 조국 출석시키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사진=이동훈 기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0일 오전 원내정책회의를 주재하고 "김태우 수사관의 폭로와 청와대의 계속되는 해명, 추가 폭로와 해명 등 의혹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런 문제점을 지적하는 야당에 대한 민주당의 태도가 가장 큰 문제"라며 "국정조사나 특별검사를 언급하는건 정치공세라고 하는데, 과연 정치공세인지 아니면 국정조사 사안이거나 특검 사안인지 따져봐야 할 문제"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즉각 국회 운영위원회를 열어서 이번엔 반드시 사건 당사자인 조국 민정수석을 출석시켜서 그 진위를 따져봐야 할 것"이라고 공세를 높였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