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국제정세 급변, 새출발 위해 박대통령 물러나야"

[the300]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가 7일 오후 서울 마포구 국민의당 당사에서 열린 지역위원장 비상시국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6.11.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9일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당선 확정된 미국 대선 결과와 관련, "국제정세가 근본적으로 변화하는 중요한 시기에 대한민국의 국익을 지키기 위한 현명한 대처가 필요하다"며 "제대로 대처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건설하기 위해서라도 빠른 새출발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성명을 통해 "트럼프 당선인의 선거승리를 축하한다"며 "기존의 질서에 대한 분노로 미국민은 강한 변화를 선택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한미동맹은 지도자가 바뀌고 정권이 바뀌어도 흔들리지않는 견고한 동맹임을 확신한다"며 "차기 미국정부도 한미동맹의 지속적 발전하에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그리고 북핵문제의 평화적 해결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한미 관계의 변화 가능성을 언급하며 최순실 게이트 정국의 해법을 위해 박근혜 대통령이 하야해야 한다는 뜻도 밝혔다. 안 전 대표는 "북한 핵문제 해결, 동북아 평화,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에 새로운 접근을 고민해야 한다"며 "박근혜 대통령은 물러나고 새로운 리더십을 구축해야 한다"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