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 중진 김성곤 20대 총선 불출마 "내려놓겠다"

[the300]19대 국회 들어 호남 의원으로 첫번째

새정치민주연합 김성곤 의원이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통일·외교·안보 분야 대정부 질문에서 통일·외교·안보에 관련한 질문을 하고 있다. 2015.10.14/뉴스1
호남 중진인 김성곤 새정치민주연합 의원(4선· 여수갑)이 30일 20대 총선에서 불출마를 선언한다. 호남 중진 의원의 불출마 선언은 19대 국회 들어 처음이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10시40분에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불출마를 공식 선언할 예정이다.

김 의원측 관계자는 "당이 공천문제를 두고 내홍 상태를 겪으면서 김 의원이 호남 다선 용퇴론을 지난 여름부터 고민해왔다"고 말했다.

김 의원측 관계자는 "또한 재외동포위원장을 맡고 있다보니 보다 해외 출장이 많은 편인데 지역구 관리를 충분히 하지 못한 측면이 있다"면서 "지역구민을 위해서 현 지역구 불출마 선언을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행보에 대해서 "내년 총선을 앞두고 재외 유권자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범주류로 분류되는 김 의원은 최근 문재인 대표의 문안박 공동지도부안을 지지하는 중진 서명 작업을 주도해왔다.


관련기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