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연석회의 결과 무겁게 받아들인다…숙고해서 결론"

[the300](상보)문재인 "내일(21일) 정도 확실한 입장 밝히겠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사진=뉴스1
새정치민주연합이 20일 당무위원회-의원총회 연석회의를 열고 문재인 새정치연합 대표의 재신임을 확인 데 대해 문 대표는 "오늘 결의를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재신임투표를 강행할 지 여부에 대해서는 21일쯤 장을 내놓겠다는 계획이다.

문 대표는 이날 이종걸 새정치연합 원내대표와 박병석 의원과의 3자회동을 마친 뒤 "우리 중진들께서 중심이 됐고 바쁜 시기에 많은 의원과 당무위원들이 논의한 것이기때문에 오늘 결의를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좀더 숙고해서 빠른 시일 내 결론을 내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재차 "내일(21일)정도에는 확실한 입장을 밝히겠다"며 재신임투표 강행 여부에 대한 결정이 오래걸리지 않을 것임을 예고했다.

박병석 의원은 "재신임투표를 하지 않기를 중진회의와 중앙위원회, 연석회의에서 거듭 부탁드린 것"이라며 "문 대표는 이를 무겁게 받아들이고 심사숙고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박 의원은 "당내 문제 솔직하게 다 말씀드렸고 대표도 솔직한 말을 하셨다"며 "대표 거취를 둘러싼 논란은 종결 수순에 접어들었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당은 민생파탄에 따른 서민중산층의 민생문제, 국정감사, 예산안, 입법 등 정기국회에 전념하도록 하겠다"며 "모두 새로운 출발을 하도록 기대한다"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