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안철수에 혁신위원장 재차 제안키로

[the300]한차례 고사에 재설득…외부인사 조국 교수 영입설도 거론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대표실을 예방한 알렉산드르 안드레예비치 티모닌 주한 러시아대사를 접견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5.5.20/뉴스1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20일 안철수 의원에게 혁신위원장직을 다시 제안하기로 했다.

문 대표는 안 의원이 이날 혁신위원장 수락을 고사한 것 관련 비공개로 최고위원단 간담회를 가졌고 최고위원들은 이같이 결론 냈다고 김성수 대변인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안 전 대표에게 혁신위원장 맡아줄 것을 다시 한번 설득하기로 했다"며 "시간이 많지 않아서 이번주 안에 혁신위원장 등 인선 마무리 짓겠다는 당초 일정을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도록 다각적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것이 오늘 회의 결과"라고 설명했다.

앞서 문 대표와 안 의원은 19일 회동에서 혁신위원장 인선 등 당 쇄신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선 조국 서울대 교수를 혁신위원장으로 영입하는 방안도 논의됐다. 안 의원은 19일 회동때 혁신위원장직 거절 의사를 밝혔지만 회동 직후 이 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것은 문 대표 측 요청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