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文대통령 "코로나19 머잖아 종식될것"

[the300]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한 경제계 간담회를 열고 "방역 당국이 끝까지 긴장을 놓지 않고 최선을 다하고 있기 때문에 코로나19는 머지않아 종식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다행히, 아직 국외 유입 등 긴장해야 할 부분들이 많이 남아 있지만 국내에서의 방역 관리는 어느 정도 안정적인 단계로 들어선 것 같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6개 그룹 총수와 최고경영자, 5대 경제단체장, 관계부처 장관들이 함께한 가운데 "이제는 정부와 경제계가 합심하여 코로나19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경제 회복의 흐름을 되살리는 노력을 기울일 때"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어려울 때일수록 미래를 향한 과감한 투자가 경제를 살리고 혁신 성장의 발판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반드시 국민과 기업의 안전을 지켜낼 것"이라며 "기업도 정부를 믿고 코로나19 상황 이전에 예정했던 설비 투자를 차질 없이 진행해 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피해 관련, "고용 지표도 기대 이상으로 좋아졌고, 역대 최대의 신설법인과 벤처투자로 창업과 일자리 창출의 선순환도 뚜렷해졌다"며 "그런 가운데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해 경제의 발목을 잡게 된 것이 매우 안타깝다"고 토로했다.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내수경제 활성화를 위해 12일 서울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상인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020.02.12. since1999@newsis.com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