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출마 통보?…정봉주 "출마제한, 상식적 판단 아니다"

[the300]


(서울=뉴스1) 허경 기자 = 정봉주 민주당 전 의원이 22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21대 총선 입후보자 교육연수에 참석하고 있다. 2020.1.22/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불출마 권고를 받았다고 전해진 정봉주 전 통합민주당(더불어민주당 전신) 의원이 "당 지도부로부터 불출마를 통보받은 일이 전혀 없다"고 했다.

정 전 의원은 28일 본인의 페이스북 계정에 "당원이 출마의 의사를 밝히고 출마의 절차를 밟는 것은 정당한 민주적 권리이자 헌법적 권리"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혹여 통보할 의사가 있더라도 개인의 출마를 제한하는 것은 합리적이고 상식적인 판단이 아닌 것으로 보인다"며 "근거 없는 악성 루머의 근원을 밝혀내겠다"고도 했다.

정 전 의원은 2018년 성추행 의혹 보도로 복당 불허 결정을 받았다. 하지만 1심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 받아 입당을 허가 받았다. 정 전 의원은 강서갑 출마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