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내일 '국민과의 대화' 최종점검…靑 "의견 경청 자리"

[the300]

【부산=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 2019.11.12. since1999@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오후 8시 MBC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에 출연한다.

문 대통령은 18일 청와대 여민관 집무실에서 별도의 일정을 잡지 않고 '국민과의 대화' 일정 준비에 몰두했다. 매주 월요일마다 주재했던 수석보좌관회의도 진행되지 않았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어떤 질문이 나올지, 어떤 분야가 다뤄질 지 알 수가 없다"며 "전 분야를 망라해서 총 점검 중"이라고 설명했다.

방송인 배철수씨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국민과의 대화'에는 300명의 국민이 참석할 예정이다. MBC 측은 지역, 성별, 연령 등 인구비율을 따져 시민들을 초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 대변인은 "국민들께서 자신의 의견을 밝히며 대통령의 견해도 물을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의 의견을 경청하는 자리도 될 것 같다"고 말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