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현장]홍남기 "임대주택사업자 과도한 세제혜택 축소"

[the300]"일부지역 부동산 상승, 면밀히 예의주시"

4일 기재위 기재부 국감. 사진=조철희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부동산 시장과 관련,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가격 상승폭이 크게 늘어나고 있어 정부도 면밀히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기획재정부 국정감사에서 윤후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부동산 시장에 대한 우려의 수준이 훨씬 높아지는 것 같다"고 지적하자 이같이 답했다.

홍 부총리는 또 윤 의원이 갭투자가 가능한 우리나라의 부동산 시장 환경과 정부의 민간임대주택사업 권장 정책 때문에 부동산 가격이 급등했다고 지적하자 "9·13 대책 때 갭투자 요인을 원천봉쇄하려고 대출제도를 강화했다"며 "효력도 있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임대주택사업자에 세제혜택이 과도하다는 지적에 지난해와 올해 세법 개정에서 혜택 규모를 축소하는 것을 반영했다"며 "앞으로도 과도한 세제혜택에 대해서는 지적 방향대로 지속 검토해 나가야 하지 않나 싶다"고 말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