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골든레이호 관련 트럼프에 서한…"큰 안도와 기쁨"

[the300]

【판문점=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판문점 자유의 집에서 북미정상 회담 및 남북미 정상 만남에 대한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9.06.30. pak7130@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골든레이호 선박 사고와 관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앞으로 서한을 보내 "우리 국민 4명이 미국 해안경비대의 신속하고적극적인 노력으로 전원 구조되었다는 소식은, 오늘 아침 우리 국민들에게 큰 안도와 기쁨을 주었다"라고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칼 슐츠 미 해안경비대 사령관에게도 직접 서한을 보내, 이번 구조 작업 과정에서 美 해안경비대원들이 보여준 용기와 헌신을 치하하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