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도, 국방·방산분야 협력 강화하기로

[the300]정경두 국방장관, 라즈 나트 싱 인도 국방장관과 회담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5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인도 국방장관 회담을 위해 방문한 라즈나트 싱 인도 국방부 장관을 영접하고 있다. / 사진 = 뉴스1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5일 국방부 청사에서 라즈 나트 싱 인도 국방부 장관과 한‧인도 국방장관 회담을 갖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안보 정세와 양국 간 국방‧방산 협력 발전 방안 등에 대해 협의했다.

정경두 장관은 싱 장관의 서울안보대화 기조연설에 대해 감사를 표했으며 양 장관은 문재인 대통령의 지난해 7월 인도 방문과 올해 2월 모디 총리의 방한을 통해 보다 내실화된 양국의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바탕으로 국방 및 방산 분야 협력을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양 장관은 한‧인도 외교‧국방(2+2) 차관회의를 조속히 개최하고 각 군 간 정례협의체 및 군사교육교류를 더욱 활성화하기로 했다. 특히 양국 간 방산 협력이 호혜적인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양 장관은 회담 후 '군사교육교류 협력에 관한 이행약정'에 서명하고 상호 군사교육교류를 활성화하기로 합의했다. 또 '해군 간 함정 상호 방문 시 군수지원에 관한 시행약정서'에도 서명했다. 


정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설명하고, 국제사회 지도국인 인도의 변함없는 지지와 지원을 당부했다. 싱 장관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국정부의 노력을 전폭적으로 지지하며 앞으로도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을 위해 국제사회가 함께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