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北 발사체 단거리 미사일 추정"(종합)

[the300]6일 새벽 동해상으로 2발 발사…비행거리 450km, 지난달 25일 발사한 탄도미사일과 비행특성 유사

지난 2일 서울역에서 시민들이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 관련 뉴스를 지켜보고 있는 모습 / 사진 = 뉴스1

북한이 6일 또다시 발사체를 발사했다. 지난 2일에 이어 나흘 만이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6일 오전 5시 24분과 5시 36분에 황해남도 과일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사한 미사일의 고도는 약 37km, 비행거리는 약 450km, 최대 비행속도는 마하 6.9 이상으로 탐지됐다.

한미 정보당국은 이번 단거리 미사일이 지난달 25일에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과 유사한 비행특성을 가진 것으로 평가하고 있으며 정확한 제원을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합참은 설명했다.

우리 군은 군은 추가 발사에 대비해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 

북한은 지난달 25일 함경남도 호도반도 지역에서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한 바 있다. 한미 정보당국은 당시 미사일 2발 모두 비행거리 약 600km, 고도 약 50km로 탐지됐다.

북한은 지난달 25일과 31일, 이달 2일에도 탄도미사일 등 발사체를 발사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