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호 빈소 찾은 부울경 단체장…김경수 "김대중·이희호, 지역주의 맞서 싸워"

[the300]김경수·오거돈·송철호, 12일 이 여사 빈소 함께 방문…오거돈 "동서간의 화합 차원에서 함께 조문"

【창원=뉴시스】김기진=12일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은 경남 창원시 의창구에 소재한 '만남의 광장'에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 분향소를 설치했다. 사진은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조문을 하고 있는 모습. 2019.06.12. sky@newsis.com


김경수 경남지사는 12일 고(故) 이희호 여사 빈소를 찾아 "이 여사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이 있을 때면 추도식 전에 일찍 봉하마을을 다녀가셨다. 우리한테는 늘 든든한 분이셨다"며 "(이 여사가) 고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평생을 바친 민주주의와 인권을 끝까지 잘 지켜나가겠다고 다짐했다"고 말했다.

김경수 경남지사와 오거돈 부산시장, 송철호 울산시장은 이날 이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을 함께 찾았다.

김 지사는 "김대중 내외 분은 일생을 바쳐 지역주의와 맞서 싸우셨다"며 "그런 두분을 (셋이) 함께 가서 조문하는 게 의미있지 않느냐고 오 시장이 제안해서 함께 찾았다"고 말했다.

오 시장은 "부산, 울산, 경남 시도지사들이 한꺼번에 온 것은 의미가 있다"며 "지역구도 타파 위해 노력하고 있다. 동서 간의 화합 차원에서 이렇게 왔다"고 말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