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민주주의 부정 세력, 국회 독버섯처럼 자라"

[the300]"한국당, 민주주의 질서 준수에 앞장서야…5·18, 세월호 망원 의원 즉각 퇴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이동훈 기자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민주주의 역사를 부정하는 세력들이 민주주의 가치를 수호해야 할 국회 안에서 독버섯처럼 자라나고 있다"고 비판했다.

홍 원내대표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4·19혁명 59주년을 맞아 불의에 맞서 온몸을 바쳐 민주주의를 수호한 4·19정신을 되새긴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반민특위 활동 왜곡, 군사독재와 쿠데타 정권에 맞선 5·18 역사를 날조하는 상상도 못할 망언이 제1야당 입에서 쏟아져 나왔다"며 "민주주의의 가치를 앞장서서 수호해야 할 정당에서 이같은 반민주적 행태가 반복적으로 나타나는데 대해 통탄한다"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헌법의 가치와 민주주의 질서를 준수하는데 앞장서야 하고, 그렇다면 5.18과 세월호 망언 의원들을 국회에서 즉각 퇴출시켜야 한다"며 "한국당은 망언 의원들에 대해 어떠한 조치를 취할 것인지 온국민이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