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高무상교육 재원,정부와 시도교육청 함께 분담"

[the300]사회부총리 "국가 책임 완수에 동참해주신 시도교육감께 감사"

(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유은혜 사회부총리겸 교육부장관, 김연명 청와대 사회수석 등이 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정청협의회에서 나란히 서 있다. 당정청은 이날 고교무상교육시행을 위한 재원 및 입법 문제 등을 논의한다. 2019.4.9/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사진=(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올해 2학기부터 단계적으로 시행되는 고등학교 무상교육 재원 조달 방안 관련 "어려운 중앙정부 재정 여건을 고려해 시도교육청도 함께 분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고등학교 무상교육 재원 마련을 위한 당정청 협의에서 "과감한 예산지원을 합의해준 재정당국과 초중고등학교 교육에 대한 국가 책임 완수에 기꺼이 동참해주신 시도교육감께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부총리는 고등학교 무상교육의 의미를 강조했다. 유 부총리는 "15년 전 참여정부에서 중학교 완전 무상교육을 시행한 이래로 초중고등학교 국가책임을 완수 하기 위해 또 한 걸음 내딛을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고등학교 무상교육 시행을 계기로 앞으로 교육비 부담을 획기적으로 낮추고 국민들이 체감할 교육 정책을 실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