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

  |  2019년 2월27~28일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는 베트남 하노이를 특별취재팀이 취재했다.

관련기사
95건

[여기는 하노이]김정은, 北대사관 도착, 김영철·김여정과 첫 외출

[the300]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탑승한 벤츠가 26일 베트남 하노이 멜리아 호텔을 나서고 있다./사진=권다희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하노이 외출'은 북한대사관이었다.

김 위원장은 26일 오후(현지시간) 5시2분 벤츠를 타고 베트남 하노이 숙소인 멜리아 호텔을 나섰다. 약 5분 후 북한대사관에 도착했다.

북한대사관 입구 앞에서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김여정 제1부부장이 먼저 내렸고, 김 위원장이 이후 하차했다.   

베트남의 북한 외교관들을 격려하는 자리일 수 있다. 김 위원장에 앞서 한 대의 차량이 멜리아 호텔로 떠났는데, 북한대사관 방향으로 가기도 했다.

앞서 멜리아 호텔 인근에 펜스가 옮겨지는 등 김 위원장의 외출 분위기가 감지됐었다. 바리게이트도 이동했고, 경비인력들도 바쁘게 움직였다. 북한대사관 인근의 경호도 강화됐다.

한편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멜리아 호텔에 도착해 휴식을 취해왔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