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노동계에 "탄력근로제 확대 대승적 논의해달라"

[the300]4일 국회 인사청문회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가 탄력근로제 확대와 관련, "주52시간 노동의 틀을 유지하면서 유연성을 발휘하는 것을 노동계에서 대승적으로 논의해줬으면 한다"며 말했다.

홍 후보자는 4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탄력근로제 단위기간을 늘리는 것은 정부도 필요한 업종에서 그렇게 했으면 좋겠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후보자는 "탄력근로제 확대에 따른 노동자 건강권, 손실 임금 등에 대한 보전 방안도 같이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주52시간 노동 정착 과정에서 일부 업종에 대해 탄력근로제를 필요로 하는 곳에 유연성을 부여하는 것은 주52시간 노동의 큰 틀을 건드리는 것이 아니어서 얼마든지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