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조명균, 연내 종전선언·김정은 서울 방문 "가능성 있다"

[the300]외통위 통일부 종합감사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종합감사에 출석해 목을 축이고 있다. 2018.10.29/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연내 종전선언과 김정은 국무위원장 서울 방문에 대해 "현재로선 그 가능성은 있다"고 29일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통일부 종합국정감사에서 종전선언 및 김정은 위원장의 연내 서울 방문 가능성을 묻는 천정배 민주평화당 의원 질의에 "연내 실현을 목표로 해 노력하고 있다"며 "현재로선 그 가능성은 있다"고 말했다. 

 

또 천 의원이 "김정은 위원장이 서울에 와 완전한 비핵화를 지키겠다고 천명하면 (비핵화의) 큰 동력을 만들게 될 거라고 보인다"며 "북미 협상이 잘 안 돼도 (김정은) 답방 만은 꼭 연내에 됐으면 좋겠다고 본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의원께서 말씀하신 내용과 거의 같은 생각하고 있다"고 답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