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관세청장 "한진家 재수사 결과, 조만간 발표 가능할 것"

[the300]

김영문 관세청장/사진=김창현 기자
한진그룹 총수 일가의 밀수·탈세 혐의와 관련해, 검찰로부터 보완 수사를 지시받은 관세청이 조만간 재수사 결과를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김영문 관세청장은 1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가 대전청사에서 관세청·조달청을 상대로 연 국정감사에서 '한진그룹 총수일가 재수사 진행 상황'을 묻는 질의에 "조만간 재수사 결과 발표가 가능할 것"이라고 답했다.

한진그룹 총수일가의 밀수·탈세 혐의에 연루된 관세청 직원에 대해선 "대한한공 측 진술이 중요한데 한진그룹 수사가 끝나면 감찰에 착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세청은 지난 7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을 밀수·탈세 혐의로 검찰에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하지만 검찰이 조 전 사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하면서 관세청은 보강 수사를 하고 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