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김앤장' 갈등설에 "냉정과 기대 차이"

[the300]22일 예결위 발언…"엇박자로 보진 않아"

사진=조철희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가 22일 이른바 '김앤장'(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갈등설에 대해 "(두 사람 간) 엇박자로 보진 않는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서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의 관련 질의에 "상황은 같이 보고 있는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이 총리는 "(경제 정책에 대한) 기대가 섞여 있는 경우와 우려가 섞여 있는 미세한 차이"라고 말했다.

한편, 청와대도 정부 경제정책 기조와 관련해 김 부총리와 장 실장 사이에 엇박자가 있다는 평가에 대해 "서로 접근하는 방식과 강조하는 내용이 다를 수 있다"고 해명한 바 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