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효상, "文대통령 '정치보복 수사' 관련 굉장히 안타까워해"

[the300]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청와대 본관 백악실에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2018.04.13.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이 전직 대통령 구속 등 '정치보복 수사' 중단 요청에 대해 "굉장히 안타깝다. 내가 할 수 있는 사안이 아니다"는 취지로 답했다.

강효상 자유한국당 당대표 비서실장은 13일 문 대통령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의 단독 회동에 배석한 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전했다. 강효상 실장은 "문 대통령이 정치보복 문제는 청와대나 대통령이 개입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라면서 "표현이 정확하진 않지만 '나도 굉장히 안타깝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정치보복 수사가) 대통령의 뜻과는 다르다는 뉘앙스로 말도 했다"고 말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