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美캘리포니아 초교 총격사건, 한인피해 아직 확인안돼"

[the300]

/사진=뉴스1
미국 캘리포니아주 북부의 초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우리 국민 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14일(현지시간) 오전 8시쯤(한국시간 15일 새벽 1시쯤) 미국 캘리포니아주 북부 테하마 카운티 초등학교(란초 테하마)에서 총격사건이 발생해 범인을 포함, 5명이 사망하고 10여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와 관련, 관할 공관인 주샌프란시스코총영사관이 현지 한인회 및 동포언론 등을 통해 파악한 결과 현재까지 우리 국민 피해는 확인된 바 없다"며 "주샌프란시스코총영사관은 현지 경찰당국을 통해 우리국민 피해 여부를 지속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번 총격으로 최소 5명이 숨지고 10명이 부상을 당했다. 총격범은 경찰과의 총격전에서 총을 맞고 현장에서 사망했으며, 범행 동기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