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외환위기 20주년? 경제위기 가능성 없다"

[the300]

홍장표 청와대 경제수석이 13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최근 우리나라 경제상황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2017.10.13/뉴스1
청와대는 13일 우리 경제가 튼튼하다며 경제위기를 맞을 가능성은 없다고 밝혔다. 

홍장표 경제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우리 경제가 튼튼하고 굳건하다"며 "외환위기 20주년 관련 제2 외환위기 가능성을 제기하지만 경제위기 가능성은 없다"고 말했다. 

홍 수석은 "당시와 경제 펀더멘털이 근본적으로 다르다"며 "경상수지는 (당시) 103억불 적자에서 현재 900억불대 흑자 보이고 있다"며 "외환보유고는 3847억달러, 기업부채 비율은 67%로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 수석은 "정부는 거시경제 리스크 관련 만전을 기하는 동시에 일자리 민생 개선을 통해, 추경 집행을 통해 해나갈 것"이라 말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