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CEO 저커버그, 文 대통령 '평창 응원' 메시지에 응답

[the300]5월 대통령 취임후에도 축하-답장 주고받아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Congratulations and best wishes on hosting the 2018 Olympics and Paralympics!"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가 25일 문재인 대통령의 평창 동계올림픽 응원 릴레이 메시지 요청에 응답했다. 

저커버그는 문 대통령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며 페이스북에 남긴 글에 댓글을 달아 "2018년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 개최를 축하하고 행운을 바란다"고 썼다. 

문 대통령은 탁구선수 출신 유승민 IOC 위원, 배구선수 김연경 선수,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의 이름에 해시태그(#)를 붙여 평창올림픽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얼음물을 뒤집어쓰는 '아이스버킷 챌린지'처럼 메시지를 받은 이도 각각 다른 3명에게 릴레이 메시지를 보내달라는 것이다.

문 대통령과 저커버그는 지난 5월 문 대통령 취임 축하 메시지를 주고받기도 했다. 저커버그는 5월 19일 문 대통령에게 취임 축하 이메일을 보내 "조속한 만남이 이뤄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5월27일 0시 페이스북에 "조만간 만나자"며 "페이스북이 한국 청년들에게도 희망이 돼 달라"고 쓴 이메일을 공개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