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안철수 소래포구로…文 "빠른 영업 재개 돕겠다"

[the300]

【인천=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인천 남동구 소래포구 어시장을 방문해 소방관계자로 부터 화재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2017.03.18. sccho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인천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 현장을 찾아 빠른 복구를 약속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의원도 소래포구로 향할 예정이다.

18일 오후 문 전 대표는 소래포구 어시장을 방문해 소방당국의 보고를 받았다. 그는 "상인들이 빨리 영업을 재개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이어 "관련 기관에서 긴급생활안정자금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국민안전처에서 매장 등 시설 복구비용을 위한 특별교부세 지원을 논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안 의원은 이날 오후 5시30분쯤 소래포구 어시장  방문 일정을 잡았다. 화재수습대책본부와 화재현장을 찾아 상인들을 위로하고 대책을 설명한다. 피해상인 위로 간담회 시간도 마련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