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입맛 뉴스나이? 직업? 2030부터 4050, 6070까지
월급쟁이부터 자영업자까지 내 나이와 직업에 맞는 맞춤형 뉴스만 골라드립니다

내입맛에
맞는 뉴스를
설정하세요!
설정된 내입맛뉴스
직업별
전체 대기업 중소벤처 자영업 가계 정부
연령별
전체 2030세대 4050세대 6070세대

전군, 탄핵 결정에 따라 '朴 대통령' 사진 철거

[the300]국방부, 부대관리 훈령에 따라 朴 대통령 철거 각 부대에 공문 통보

새누리당 대구시당이2016년 3월 28일 오후 대구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명의로 무소속 유승민 후보에게 대통령 사진을 반납하라며 공문을 발송 했다.이날 공문은 유 후보(동구을)를 비롯해 류성걸(동구갑), 권은희(북구갑), 주호영(수성을) 등 대구지역 4명의 후보에게 전달 됐다.사진은 대구 동구의 유승민 후보 지역구 사무실 벽에 걸려 있는 박근혜 대통령 사진 액자./사진=뉴스1
국방부는 10일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 결정을 내림에 따라 전 군부대에 있는 박 전 대통령의 사진을 모두 철거했다. 

군 관계자는 "헌법재판소의 탄핵이 결정된 만큼 박 전 대통령이 군 통수권자가 더 이상 아니기 때문에 사진을 모두 내렸다"고 밝혔다. 

법제처의 부대관리훈련 제5장 제1절 제324조에 '존영(尊影)이 훼손 되었거나, 임기종료에 따라 존영 교체 시에는 해부대 지휘관 책임 하 세절 및 소각 처리한다'는 규정이 있다. 

'존영'은 남의 사진이나 초상화를 높여 부르는 말이다.

앞서 지난해 4월 제20대 총선에서 박근혜 대통령 사진에 대한 '존영 논란'이 일기도 했다. 당시 3월 28일 새누리 대구선거대책위원회는 '비박계 공천학살' 뒤 탈당해 대구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한 비박계 유승민·주호영·류성걸·권은희 후보에게 공문을 보내 "대통령 존영을 반납해달라"라고 요구했다. 

이에 문재인 전 대표는 30일 대구 달성군에 출마한 더민주 조기석 후보의 선거 사무소 개소식에 참석 후 지지 연설에서"(새누리당에는) 친박, 진박, 원조친박, 종박 등 세상에 무슨 '박(朴)'이 그리 많으냐"며 "어떤 '박'은 대통령 사진을 '존영'이라고 부르던데 지금이 여왕 시대인가"라고 꼬집었다. 

다만, 박 전 대통령의 사진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사진으로 교체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군 당국이 아직 명확하게 방향을 정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국방부는 이날 한민구 국방장관 집무실에 걸려 있던 박 전 대통령의 사진도 이 훈령에 따라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