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朴대통령, 총리에 권한 넘겼다…총리 주도 국정"

[the300]

박근혜 대통령/ 사진=청와대

박근혜 대통령은 김병준 국무총리 후보자에게 국무위원 임명제청권 등 권한을 쥐어주고 국정을 주도토록 하겠다는 뜻을 갖고 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4일 오전 박 대통령의 대국민담화 직후 춘추관에서 기자들로부터 '대국민담화에 책임총리의 권한에 대한 언급이 없었다'는 지적을 받고 "당연히 박 대통령이 발령 전 김 후보자와 충분히 협의해 권한을 드렸다"며 "오늘 담화는 장관에 대한 임명제청권과 해임건의권 등 모든 권한을 총리에게 넘긴다는 것을 전제로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박 대통령은 앞으로 여야 관계 등에 있어 총리가 국정을 맡아 힘을 갖고 주도해 가라는 뜻을 갖고 있다"며 "전날 김 후보자가 기자회견에서 얘기한 것을 그대로 수용한 것으로 이해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전날 기자회견에서 김 후보자는 경제·사회 분야는 자신에게 맡겨줄 것을 박 대통령에게 제안했으며 박 대통령이 이를 수용한 것으로 이해한다고 밝혔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