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입맛 뉴스나이? 직업? 2030부터 4050, 6070까지
월급쟁이부터 자영업자까지 내 나이와 직업에 맞는 맞춤형 뉴스만 골라드립니다

내입맛에
맞는 뉴스를
설정하세요!
설정된 내입맛뉴스
직업별
전체 대기업 중소벤처 자영업 가계 정부
연령별
전체 2030세대 4050세대 6070세대

朴대통령 "청년들, 새로운 일자리 과감하게 도전하라"

[the300] '강소·벤처·스타트업, 청년매칭 2016년 잡페어'…"산업개편과 구조조정, 경직된 노동시장 저항에 부딪혀"


박근혜 대통령/ 사진=청와대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청년들도 창의적 아이디어로 무장해 새로운 일자리에 과감하게 도전해야 한다"며 청년들의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 취업을 독려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강소·벤처·스타트업, 청년매칭 2016년 잡페어'를 찾아 청년 구직자와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인들을 격려하며 이 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우리 기업들도 창조적인 혁신을 통해 그 동안 없었던 산업과 일자리를 만들어내야 한다"며 "오늘 함께 한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들이 혁신의 선두에 서고, 청년 여러분도 용기를 갖고 힘차게 도전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정부도 일관되게 창조경제 전략을 추진해 나가면서 과감한 규제개혁과 R&D(연구·개발) 지원, 신산업 육성을 통해 강소·벤처 기업들이 더 크게 성장하고 더 많은 일자리를 만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박 대통령은 "지금 국민들에게 가장 절실한 것은 일자리"라며 "일자리는 바로 국민행복의 버팀목이자, 민생의 최고 가치"라고 강조했다. 이어 "하지만 오늘 우리가 직면하고 있는 일자리 상황은 쉽지 않은 게 현실"이라며 "세계경제의 부진 속에서 우리의 주력산업들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를 극복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산업개편과 구조조정은 경직된 노동시장의 저항에 부딪혀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부 대기업과 공공부문, 금융부문 노조들은 여전히 기득권을 놓지 않으려 하고 있고, 경직된 노동시장을 개혁하려는 노동개혁 법안들은 국회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깊은 잠에 빠져 있다"며 현재 파업 중인 노조들과 노동개혁 4법 처리에 반대하고 있는 야권을 겨냥했다.

박 대통령은 "지금 이 순간에도 일자리를 찾기 위해 고된 시간을 보내고 있을 여러분과 여러분을 걱정하며 밤잠을 설치고 계실 부모님들을 생각하면 저도 가슴이 온통 시커멓게 타들어가는 심정"이라고 토로했다. 이어 "지금 정부는 청년 여러분을 위한 좋은 일자리 창출에 갖고 있는 모든 역량을 기울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성장잠재력이 큰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들과 청년 구직자들을 이어주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350여개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들이 참여해 최대 1200여명의 청년들을 신규 채용할 계획이다.

정부는 청년들의 강소·벤처·스타트업 기업 취업과 장기근속을 유도하기 위해 많이 취업하고 △스타트업 인재지원금(최대 300만원) △구직활동 실비지원(최대 60만원) △장기근속지원금(청년내일채움공제 최대 1200만원)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 이날 행사를 통해 청년 인재를 채용하지 못한 기업들에 위해 별도의 온리원기업 채용박람회를 여는 등 청년 채용이 완료될 때까지 지원키로 했다. 아울러 채용박람회에 참여한 구직 청년들에게는 자기소개서 작성 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청년희망재단 차원에서 민간전문기관을 통해 면접·서류 컨설팅을 패키지로 지원한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