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벌써 정계개편·대선 우왕좌왕…정치권 안좋은 인상"

[the300]

김종인 더불어미주당 비대위 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6.5.20/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20일 "벌써부터 정계개편, 내년 대선과 관련해서 우왕좌왕 얘기가 많은데 이같은 상황은 정치권에 좋지 않은 인상을 준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최근 새누리당의 내홍과 손학규 전 더민주 상임고문의 개헌론과 관련해 정계개편론이 들끓는 것을 두고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최근 정치권 상황이 매우 혼란스럽다"고 운을 뗀 뒤 "과거와 마찬가지로 정치권이 민생과 관련해서 별 다른 얘기도 없어 정치권 권력을 쟁취하기 위해 너무 투쟁하는 것 아니냐는 인상을 준다"고 지적했다.

이어 "냉정한 판단을 해서 국민이 안심하는 정치적 여건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열릴 예정인 여야정 민생경제현안점검회의에 대해서는 "종전과 마찬가지로 적자를 메꿔주는 식으로 자금난 해소 구조조정을 해서는 우리 산업의 근본적 체질개선이 어렵다"며 "보다 근본적인 대책을 강구해 앞으로 기업이 더 경각심을 가지고 건전한 기업을 운영하는 계기를 마련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