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세종시당, 문흥수 공천 반발 "당무 거부"

[the300]23일 성명 발표 "듣도 보도 못한 정치철새에 세종시 던졌다"

이해찬 전 국무총리가 16일 세종시 도담동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 세종시당은 23일 문흥수 전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가 현역인 이해찬 의원을 대신해 공천된 것에 반발, 당무 거부에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세종시당은 이날 오전 성명서를 내고 “오늘 세종시후보가 발표됐다. 이해찬 의원에 대한 자객공천”이라며 “우리 당 대표와 비대위원회는 세종시를 버렸다”고 밝혔다.

세종시당은 “얼마 전까지 당 대표의 국보위 동창생에 대한 소문이 떠돌았고, 인격과 명예를 지켜 줘야할 운동선수에 대한 이야기도 있었다”며 “오늘은 듣도 보도 못한 정치철새에게 세종시를 던져주고 말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 시간부터 모등 당무를 거부한다”며 “노무현 대통령과 함께 세종시를 탄생시킨 이해찬을 지키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