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국민의당'-박 '통합신당' 통합 선언.."수권대안정당 건설"(상보)

[the300]

국민의당 안철수 의원과 통합신당을 추진 중인 박주선 의원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통합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6.1.2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합신당' 창당을 추진하던 박주선 의원이 27일 안철수 의원이 주도하는 국민의당과의 통합을 선언했다.

박 의원과 국민의당 윤여준·한상진 공동창당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선에서 박근혜-새누리당 정권을 심판하고 2017년 대선에서 정권을 교체하기 위해 양측을 통합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변화에 대한 국민 열망을 담고 민심을 정직하게 받드는 통합, 국민을 위한 통합이 돼야 한다"며 "헌법정신과 가치를 구현하는 수권대안정당을 건설하기 위한 출발점이라는 점을 확인하며 이를 국민의당 정강정책에 담기로 한다"고 말했다.

또한 "국민과 당원이 주인이 되는 민주적 당 운영을 위해 선진적 제도를 마련하기로 하고, 경쟁력있고 참신하며 유능한 인물을 총선에서 공천할 수 있도록 공정하고 합리적인 규칙과 절차를 마련하도록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합리적 중도개혁 인사의 참여 및 신당추진 인사들과의 통합을 위해 계속 노력한다"며 야권의 여타 신당세력들과의 통합 의사도 거듭 피력했다.


관련기사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