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서거]이명박 "민주화를 주도한 역사적 인물로 남을 것"

[the300]이명박 대통령, 페이스북에 글 올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8월 1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이맹희 CJ그룹 명예 회장 빈소에서 조문을 마친 뒤 나서고 있다. 2015.8.19/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박 전 대통령은 22일 서거한 김영삼 전 대통령에 대해 "민주화를 주도한 역사적 인물로 역사에 길이 남을 것"이라며 애도를 표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새벽에 김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듣고 큰 충격을 받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전 대통령은 김 전 대통령의 업적에 대해 "민주화를 이끈 지도자로서 군정을 종식하고 문민정부를 세웠다"며 "취임 후엔 여러 개혁적 조치를 통해 민주주의를 한층 심화시키고 국가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퇴임 후에는 나라를 걱정하는 애국심으로 정부와 국민에게 믿음을 주는 원로셨다"고 말했다.

이 전 대통령은 "개인적으로 어려움에 부딪힐 때마다 용기를 주신 분"이라며 "그의 빈자리가 매우 크게 느껴진다"고 토로했다. 끝으로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깊이 애도한다"면서 "손명순 여사를 비롯한 유족에게 위로를 드린다"고 했다.


관련기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