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출 "포털정상화 위해서"…'포털뉴스유통이력제' 제안

[the300][2015국감]"포털 메인뉴스 이력 및 뉴스 선정 담당자 등 공개해야"

박대출 새누리당 의원/사진=뉴스1제공

박대출 새누리당 의원은 7일 포털 편향성 논란과 관련, '포털뉴스유통이력제'를 제안했다.

박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문화체육관광부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여당이 주장하는 것은) '포털 길들이기'가 아니라 '포털 정상화'"라며 "포털에 공룡 덩치에 맞는 책임을 부여하자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포털뉴스유통이력제'를 제안했다. 박 의원은 "뉴스가 공정하게 유통되는지, 객관적으로 유통되는지, 국민들에게 제대로 전달되는지 유통과정을 투명하게 살펴봐야 한다"며 "포털 메인뉴스 이력 및 뉴스 최초 노출 시간, 뉴스를 선정한 담당자가 누군지 공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포털뉴스유통이력제가 "건전한 인터넷 미디어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종덕 문체부 장관은 "조사연구 의견을 수렴해서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