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수 기재위원장 "KIC 자금 회수 등 논의"

[the300]KIC 업무보고 불발

정희수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사진=뉴스1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정희수 새누리당 의원이 23일 한국투자공사(KIC)의 업무보고가 무산된 것과 관련 "KIC의 위탁자금을 한국은행이 회수토록 하는 방안 등 여러가지 가능성을 열어두고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기재위 전체회의에서 "KIC에 대한 업무보고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것은 유감이고 어떤 형태로든 적절한 해법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날 박원석 정의당 의원은 "안홍철 KIC 사장의 거취 문제로 KIC에 대한 업무보고가 무산됐고 수차례 문제제기가 됐음에도 해결되지 않았다"며 "내부 반대의견에도 불구하고 보수적으로 운용해야 할 내부자산을 손실 위험이 큰 부동산에 투자하는 등 업무 변질이 일어나고 있는데 국회 통제나 관리감독을 받지 않는 것은 매우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여야 간사가 다시 한 번 합의해 안 사장의 거취에 대해 기재위 차원 공식적인 입장을 표명하거나 KIC 폐지를 논의하든지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기재위 전체회의에서는 관세청과 한국은행, 한국수출입은행, 한국조폐공사, 국제원산지정보원과 KIC의 업무보고가 예정돼 있었지만 야당의 반발로 KIC 업무보고는 불발됐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