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포토]사개특위, 패스트트랙 의결…회의장 밖 "원천무효" 항의시위

[the300]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이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의 패스트트랙 안건 의결이 진행 중인 29일 밤 11시50분쯤 사개특위 회의가 열리는 국회 본청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회의장 앞 복도에서 항의 시위를 하고 있다./사진=백지수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왼쪽 세번째) 등이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의결이 진행 중인 29일 밤 11시50분쯤 사개특위 회의가 열리는 국회 본청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회의장 앞 복도에서 항의 시위를 하고 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운영 법안과 검·경수사권 조정을 하는 형사소송법 개정안은 이날 오후 11시54분쯤 사개특위에서 패스트트랙 안건으로 지정됐다. 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 사개특위 위원들이 투표에 참여해 동의표를 던졌다.

한국당 의원들은 회의장 밖에서 "원천무효" 구호, "헌법 수호" 등의 구호를 외쳤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