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포토]광화문 규탄대회 참석한 한국당 의원들 "전국에서 몰려온다"

[the300]주최측 추산 2~3만명 집결할 듯

20%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AD11%uD654%uBB38%20%uC138%uC885%uBB38%uD654%uD68C%uAD00%20%uC55E%20%27%uBB38%uC7AC%uC778STOP%20%uAD6D%uBBFC%uC2EC%uD310%27%20%uC7A5%uC678%uD22C%uC7C1%uC5D0%20%uCD94%uACBD%uD638%2C%20%uD55C%uC120%uAD50%20%uB4F1%20%uC790%uC720%uD55C%uAD6D%uB2F9%20%uC758%uC6D0%uB4E4%uACFC%20%uC9C0%uC9C0%uC790%uB4E4%uC774%20%uBAA8%uC5EC%uC788%uB2E4./%uC0AC%uC9C4%3D%uAE40%uD558%uB2AC%20%uAE30%uC790%0A
자유한국당이 주말인 20일 오후 문재인 정부의 잇따른 인사 문제와 관련해 대규모 정권 규탄집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추경호 자유한국당 전략기획부총장과 사무총장이 집회 시작에 앞서 참석한 당 의원들 및 지지자들을 독려하고 있다.

한국당은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문재인 STOP! 국민이 심판합니다’라는 집회를 열고 현 정부의 국정운영을 규탄한다.

박영선‧김연철 장관에 이어 이미선 헌법재판관까지 국회 인사청문회 문턱을 넘지 못했음에도 문 대통령이 임명을 강행한 데 따른 반발이다.

한국당 측에 따르면 전국 지지자들이 광화문으로 집결하고 있어 당초 예상 참가인원인 1만명을 훌쩍 넘은 2~3만명이 집결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