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핵담판 무산?…멜리아호텔로 돌아온 김정은 위원장

[the300]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탑승한 것으로 추정되는 검은색 벤츠차량이 28일 숙소인 멜리아호텔로 복귀하고 있다/하노이(베트남)=권다희 기자

28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시간 넘는 '마라톤' 확대정상회동을 벌였지만 두 정상은 회담장을 박차고 일어섰다. 양 정상은 당초 오전 11시55분 업무오찬, 오후 2시5분 공동합의문 서명식을 계획하고 있었다. 

이날 김 위원장이 탑승한 것으로 보이는 검은색 벤츠차량이 회담장인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에서 김 위원장의 숙소인 멜리나 호텔로 복귀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