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반갑습네다"…평양 도착 文대통령 껴안는 김정은

[the300][2018평양]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9시51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했다. 문 대통령은 오전 8시55분 성남 서울공항을 떠났었다. 

순안공항에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 그리고 김 위원장의 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영접을 나왔다. 김 위원장은 인민복, 리 여사는 감색 투피스 양복 차림이었다.

문 대통령을 기다리던 김 위원장은 뜨거운 포옹을 나눈 직후 손을 맞잡고 한동안 얘기를 나눴다. 리 여사, 김 부부장과도 웃으며 인사했다. 도열을 하고 있던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등 북측 인사들과도 일일이 악수를 나눴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