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성조기 6+인공기 6=12 …'역사적' 6월12일 상징?

[the300]

12일 북미정상회담이 열리는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 회담장 입구에 미국 국기인 성조기와 북한의 인공기가 각각 6개씩 번갈아가며 세워져 있다. 

12일 북미정상회담이 열리는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 회담장 입구에 미국 국기인 성조기와 북한의 인공기가 각각 6개씩 번갈아가며 세워져 있다. /사진=JTBC 캡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국무위원장은 이 곳에서 악수를 나눌 것으로 알려졌다. 두 정상은 악수 후 복도를 따라 걸어가 통역만을 대동한 단독회담에 들어간다.

12일 북미정상회담이 열리는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 회담장 입구에 미국 국기인 성조기와 북한의 인공기가 각각 6개씩 번갈아가며 세워져 있다. /사진=JTBC 캡처·스트레이트타임즈 제공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