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안희정 충남도지사가 추천하는 '페미니즘' 도서

[the300]



6일 수행비서 성폭행 의혹을 받는 안희정 충남도지사의 집무실 앞 비치된 안 지사의 추천도서. 미국의 여권운동가 리베카 솔닛의 '여자들은 자꾸 같은 질문을 받는다'와 스테퍼니 스탈의 '빨래하는 페미니즘' 등 페미니즘 관련 도서들이 추천 도서로 올라있다. 안 지사는 이날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충남도지사 사퇴를 선언했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